무료상담 1599-7234




 

 

분양권 웃돈 1천800만원 벌려다 벌금 2천만원 '철퇴'

아유튜반 21-09-01 11:18 193

아파트 청약에 당첨된 사회초년생이 전매제한 기간에 분양권을 팔았다가 웃돈(프리미엄)으로 챙긴 돈보다 더 많은 벌금을 물게 됐다.

인천지법 형사11단독 김이슬 판사는 주택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A(34)씨에게 벌금 2천만원을 선고했다고 21일 밝혔다.

A씨는 2019년 12월 24일께 인천시 미추홀구 한 아파트 분양권을 전매제한 기간 중에 웃돈을 받고 판 혐의로 기소됐다.

그는 같은 해 12월 18일 청약을 통해 해당 아파트 입주 예정자로 당첨되자 엿새 뒤 프리미엄 1천800만원을 받고 팔았다.

A씨가 분양을 받은 아파트는 공공택지가 아닌 수도권 내 부지에 공급되는 주택이어서 입주자 선정일로부터 6개월까지는 팔 수 없도록 제한돼 있었다.

http://www.yna.co.kr/view/AKR20210721057900065


6일..

업체명 : 폰캐시

상호명 : 에이치통신

대표자 : 고영주

주소 : 광주광역시 북구 군왕로 31, 1층

사업자등록번호 : 607-19-23918

연락처 : 010-7429-9000

Copyright © 2016 Phonecash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