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료상담 1599-7234




 

 

메달 유력 선수들은 선수촌에서 안재우고 따로 호텔 잡아준 일본.txt

깨비맘마 21-09-02 11:19 55
(선수촌이랑 연습장 거리가 1시간 정도라는 앞부분)



반면 김충회 감독이 지휘하는 한국 대표팀은 선수촌에서 경기장을 오가며 훈련하고 있다.

셔틀버스 배차 간격도 선수들에게 불편함을 주고 있다. 배드민턴 선수들은 21일 오전 9시 훈련을 위해 오전 7시 5분 셔틀버스를 탔다. 아침 식사까지 해결하고 버스를 타려고 새벽에 일어났는데, 정작 경기장에 도착해서는 1시간 정도 대기했다.

한국 선수단의 한 지도자는 "선수촌에 일본 선수들은 별로 없는 것 같다"고 말했다.

교도통신의 지난 17일 보도에 따르면, 탁구, 유도, 레슬링 등 메달 획득이 유력한 일본 선수단은 선수촌이 아닌 아지노모토 내셔널트레이닝센터(NTC)나 외부 숙박 시설에 체류하고 있다.

일본 국가대표 선수들은 기존에 훈련 거점인 NTC를 계속 이용하면서 풍부한 훈련 시설을 이용해 올림픽을 준비하고 있다.

통신은 "선수들의 이동 부담을 줄이고 익숙한 연습 시설을 사용하기 위한 것"이라며 "국내에서 올림픽을 개최하는 지리적 이점을 최대한 활용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일본 스포츠클라이밍 팀도 평소 훈련 캠프로 사용하는 도쿄 시설을 기지로 사용한다.


http://naver.me/5mY5KnLs

업체명 : 폰캐시

상호명 : 폰앤조이

대표자 : 서슬기

주소 : 부산광역시 동래구 온천동 782-6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 78
광주광역시 서구 쌍촌동 248-9

사업자등록번호 : 607-19-23918

연락처 : 010-7429-9000

Copyright © 2016 Phonecash All rights reserved.